해양환경공단, 유엔환경계획(UNEP)으로부터 공로상 수상

탑뉴스
해양환경공단, 유엔환경계획(UNEP)으로부터 공로상 수상
-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콘퍼런스 성공적 개최 -
  • 입력 : 2022. 09.22(목) 16:51
  • 박병선 기자
유엔환경계획(UNEP)으로부터 공로상 수상<사진=해양환경공단>
[해양수산일보 박병선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유엔환경계획(UNEP)으로부터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콘퍼런스(The 7th Marine Debris Conference, 7IMDC)의 성공적 개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공로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1984년이래 개최되는 해양폐기물 분야 최대 국제학술행사인 콘퍼런스는, 미국 외 국가에서 개최는 이번이 처음으로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해양수산부와 유엔환경계획 공동 주최 및 해양환경공단 주관했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60개국에서 분야별 전문가 1,000여명이 9개 주제 총 110개 세션에서 500건 이상의 구두발표와 300여 편의 포스터발표를 했다. 이는 참가자 수와 발표 규모가 2018년 미국 샌디에고 6차 회의 대비 40여% 증가한 것으로 해양폐기물 문제에 대한 전 세계적 관심이 고조돼 있음을 알 수 있다.

공단은 7IMDC 연계 환경전시회, Meet & Greet, 포스터의 밤, 필드 트립, 영화의 밤, 부스 전시 등의 부대행사도 기획·개최해 참가자들에게 한국을 알리고 네트워킹의 기회를 마련하는 성과를 거뒀다.

유엔환경계획 해양쓰레기 총괄 코디네이터 Tessa Goverse(테사 고버스)는 “코로나19 역경 속에서도 공단의 기여와 헌신적인 주관으로 이번 콘퍼런스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은 “준비하면서 어려움도 있었지만, 콘퍼런스가 성공적이어서 기쁘다”며, “도움주신 국내·외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이번 행사를 계기로 국민들이 해양폐기물 문제 해결에 더 많은 관심을 갖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병선 기자 mof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