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싱여수 수산물 안전성, 여수시청 직원들 나섰다

탑뉴스
싱싱여수 수산물 안전성, 여수시청 직원들 나섰다
13일 3개소 구내식당서 수산물 시식회…정기명 여수시장 등 직원 8000여 명 참여
  • 입력 : 2023. 09.14(목) 17:02
  • 강희원. 기자
싱싱여수 수산물 안전성, 여수시청 직원들 나섰다.
[해양수산일보 강희원. 기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에 따른 수산물 소비가 위축된
가운데 여수시청 직원들이 지역 수산물의 안전성 검증에 나섰다.

14일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 13일 서남해수어류양식수협과 함께 시청 구내식당에서
지역 수산물로 구성된 점심메뉴를 제공하는 ‘싱싱여수 수산물 시식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시청본청과 국동임시별관, 농업기술센터 등 3개소 구내식당에서 우럭으로
만든 찜과 회, 우럭매운탕이 특식으로 제공됐으며, 정기명 시장을 비롯해
서남해수어류양식수협장 및 직원 800여명이 참여했다.

시식회에 참여한 정기명 여수시장은 “수산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지역
수산업계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공직사회가 먼저 수산물 소비에 적극 동참하겠다”며
“시민들이 우리 수산물을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안전성 관리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앞서 여수시는 지난 8월 여수산단공협의회와 수산물 소비촉진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추석명절을 맞아 수산물 선물세트 사주기 등을 추진하며 지역 수산물 소비촉진
운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강희원. 기자 mof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