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사업 준공으로 정주 여건 개선 이바지

탑뉴스
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사업 준공으로 정주 여건 개선 이바지
한국어촌어항공단, 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사업 준공…편의시설,
어민 작업장 정비 등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 및 소득기반 구축
  • 입력 : 2023. 11.07(화) 15:26
  • 인천본부/본부장손용섭. 기자
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300사업 준공 사진(빨강등대 부대시설 대수선)
[해양수산일보 인천본부/본부장손용섭.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박경철, 이하 공단)은 시흥시 오이도항
어촌뉴딜사업을 준공했다고 7일 밝혔다.

어촌뉴딜300사업은 전국 300개의 어촌어항의 생활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특화사업을 발굴, 지역의 활력을 높이겠다는 해양수산부의 사업이다.

시흥시 오이도항은 지난 2020년 해양수산부 어촌뉴딜 공모사업에 선정되었으며,
공단은 91억원을 투입해 ▲빨강등대 부대시설, ▲공동작업장 및 어구보관장,
▲갯벌체험장 부대시설, ▲제방정비 등을 구축했다.

특히, 지역의 랜드마크인 빨강등대는 부대시설 대수선을 통해 기존 노후화된 공간이
관광객들에게 조명과 함께 아름다운 오이도항의 바다를 전망할 수 있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재탄생됐다.

향후 오이도항은 체험 시설과 부대시설의 노후화, 편의시설 부족, 인구 고령화 등으로 인해
상권 축소와 관광객 유입이 정체되었으나, 이번 사업을 통해 많은 관광객과 체험객이
유입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시흥시 오이도항 준공을 통해 많은 관광객과 체험객이 유입되어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공단은 앞으로도 어촌지역의 지역경제 활성화와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인천본부/본부장손용섭. 기자 mof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