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전 임직원이 하나되다

탑뉴스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전 임직원이 하나되다
한국어촌어항공단, 전사적 환경 캠페인을 통해 탄소중립 실천 문화 확산
  • 입력 : 2023. 11.17(금) 16:46
  • 강희원. 기자
공단 ESG워너비 탄소중립 캠페인 사진
[해양수산일보 강희원.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박경철, 이하 공단)은 탄소중립
실천 캠페인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공공기관의 환경적 책임에 대한 국민의 요구에 부응하고 공단 내
탄소중립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전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여 친환경
정책 확산에 앞장서고자 기획됐다.

공단은 본 캠페인 실시에 앞서 △환경경영 체계 확립, △환경법규 준수, △환경영향 최소화,
△저탄소 생활 실천, △환경성과 공개 등 5가지 실천 사항이 포함된 환경경영방침을 수립하며,
친환경 경영활동 추진에 대한 의지를 확고히 했다.

먼저 공단 임원 및 간부직원은 이러한 환경경영 의지를 선포하고 국민과 더욱 가까워지기 위해
지난 11.2.(목) 직접 홍보활동에 나섰으며, 11.9.(목)에는 공단 MZ세대 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
‘ESG워너비’가 어촌마을에 찾아가 탄소중립 실천 문화를 확산했다.

또한,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건강한 실내온도 유지하기 등 8가지 내용이 담긴
탄소중립 실천 서약서에 전 임직원이 서명함으로써 탄소중립 실천 행동에 적극 동참할 것을 다짐했다.
향후 공단은 일상에서 저탄소 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불필요한 이메일 삭제하기,
△무라벨 제품 구매하기, △자리 비울 때 모니터 끄기와 같이 손쉬운 방법을 공유하며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 감축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박경철 공단 이사장은 “기업의 환경적 책임은 우리 지구와 어촌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선택이 아닌
필수 과제이다.”라며,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친환경 경영을 강화함으로써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온 임직원이 힘을 모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23년 ESG경영 기본계획을 통해 환경분야 전략목표로 ‘탄소중립·친환경 어촌어항
조성’을 설정하고, △친환경 어촌 인프라 구축, △청정 해양환경 조성 등 12개 실행과제를 추진하고
있으며, ESG경영보고서 발간을 통해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공단의 친환경 경영 성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강희원. 기자 mofnews@naver.com